달력

12

« 2019/12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몇 해 전에 타계한 조병화 시인은 생전에 자기 묘비에 적을 시를 미리 지어두었다고 합니다. 그 시의 전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어머니 심부름으로 이 세상 나왔다가

이제 어머님 심부름 다 마치고

어머님께 돌아왔습니다"

 

시인의 묘비에 새겨진 짧은 시가 우리 가슴에도 참 인상 깊게 새겨집니다. 구약시대의 모든 믿음의 선진들이나, 신약시대의 복음 선지자들이나, 오늘날 하나님의교회 우리들이나, 알고 보면 모두 하나님의 심부름을 하기 위해 이 땅에 태어났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렇다면 어머니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맡겨주신 심부름 즉, 사명이 무엇일까요?

 

마 28:18~20 예수께서 나아와 일러 가라사대 하늘과 땅의 모든 권세를 내게 주셨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가서 모든 족속으로 제자를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침례를 주고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

 

계 22:17 성령과 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 하시는도다 듣는 자도 오라 할 것이요 목마른 자도 올 것이요 또 원하는 자는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성령되시는 아버지 하나님과 신부되시는 어머니 하나님께서 세상 만민에게 오라 하셨습니다. 시온으로 오고, 아버지 어머니 품으로 돌아와서 누구든지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고 말씀하고 계십니다. 이 말씀을 하나님을 대신하여 모든 족속들에게 가서 전하는 것이 하나님의 교회 성도된 우리들이 어머니 하나님께 받은 심부름이라 하겠습니다.

<하나님의교회 설교집 '하나님을 자랑하라' 中>

 

 

 

이 세상에는 하나님은 믿는다 하지만 하나님이 계시지 않는 교회들 뿐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새언약 절기를 지키는 시온인 하나님의교회에 거하시며

이 가운데로 만민족들을 불러 모으고 계십니다.

어머니 하나님의 가르침대로 하나님을 애타게 찾는,

진리를 갈망하는 세상 많은 이들에게

하나님께서 생명수를 주겠노라 외치시는 그 음성을 전하는

심부름꾼의 역할을 온전히 수행해야 겠습니다.

 

 

 

Posted by 밀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별소녀 2015.11.25 15: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님의 심부름을 할수 있도록 시온에 불러주심에 감사드립니다

  2. 뚱별 2015.11.25 17: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님께서 맡겨주신 심부름을 잘마치고 본향돌아가고 싶습니다

  3. 별들의 외침 2015.11.25 2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맡겨주신 심부름을 완수하고 어머니와 아버지 뵈러 갑니다

  4. 아롱별 2015.11.25 2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맡겨주신 심부름,, 잊지않고 끝까지 잘 완수하겠습니다..

  5. 화이트 2015.11.25 2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버지어머니의 심부름 잘할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6. 날개잃은천사 2015.11.25 2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어머니 심부름 잘하여~ 하늘나라에 돌아가고 싶습니다~

  7. ㅎㅎ 2015.11.25 2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 심부름 잘 하는 자녀가 되어야 겠네요

  8. 꼬망00 2015.11.25 2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부탁하신 심부름..
    집에 돌아가기 전에 완수 해야겠죠^^
    어머니께서 기뻐하시게~~

  9. 미미 2015.11.25 2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 심부름을 잘 마치고 천국에 돌아가는 자녀가 되겠습니다.

  10. 오랑이 2015.11.25 2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맡겨주신 심부름을 잘해서 천국 빨리 가고파요^^^^

  11. 백조의호수 2015.11.25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세상에 남겨야 할 것들이 있다면
    바로 어머니께서 맡겨주신 심부름을 잘 완수했다는 것이겠죠~

  12. 안다미로72 2015.11.25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가 전부이신 어머니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어머니심부름 잘하고 싶네요

  13. 사랑이 2015.11.25 23: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흩어진 형제들을 가장 빨리 찾는일 바로 어머니를 자랑하는일입니다.

    • 밀키~스! 2015.11.26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부지런히 아버지, 어머니를 자랑하여 이를 듣고 나아올 하늘 가족을 찾는 일! 바로 이시대 우리가 해야할 하나님의 심부름이며, 사명인 것입니다.

  14. 우리동네 2015.11.26 0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사랑의 음성으로 흩어진 우리를 부르셨고 지금도 부르고 계시니 아직 그 음성을 듣지 못한 식구를 찾아 어머니께 기쁨드리고 싶습니다.

  15. 냥이 2015.11.26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님을 자랑한다는 것은
    영광 중에 영광.

    • 밀키~스! 2015.11.26 2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나 엘로힘 하나님을 자랑할 수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지요.
      하나님께 옳게 여김을 받아 복음 전할 사명을 허락받은 우리는 영광!

  16. 청정한하늘 2015.11.26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맡겨주신 사명을 다하는 생애를 살아야겠습니다.
    미력하나마 어머니의 일을 도울수 있어 감사드립니다.

  17. 나라냥 2015.11.26 2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 부탁받은 복음 전할 사명을 온전히 다하는 자녀들이 되어보아요~^^

    • 밀키~스! 2015.11.27 2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명을 다해 사도 바울과 같은 명언을 남기고 싶습니다.
      "이제 후로는 나를 위하여 의의 면류관이 예비되었으므로 주 곧 의로우신 재판장이 그날에 내게 주실 것이라."

  18. 설레이는 아이처럼 2015.11.27 1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 하나님의 가르침대로 하나님을 애타게 찾는, 진리를 갈망하는 세상 많은 이들에게 하나님께서 생명수를 주겠노라 외치시는 그 음성을 전하는 심부름꾼의 역할을 온전히 수행해야 겠습니다.

  19. 단풍 2015.12.01 18: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자랑은 하나님을 자랑하는거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