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19/12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아기고양이'에 해당되는 글 4

  1. 2015.10.23 밀키랑 토토와의 만남! (16)
  2. 2015.09.08 반려묘 밀키의 동생 토토 (8)
  3. 2014.12.05 반려묘 아기고양이 밀키 자는 모습~ (2)
  4. 2014.11.27 우리 가족 밀키! <반려묘> (1)

 처음에는 낯설어 하던 밀키!

천방지축 토토!

고양이 두마리를 키운다는게 쉽지 않은 선택이었지만

한마리가 큰 고양이면 작은 고양이 들여도 잘 지낼꺼라 하더라구요.

 

 

아니나 다를까,

나중에 들어온 토토가 밀키를 보면서 좋다고 드렁드렁 다가가더라구요.

밀키도 처음엔 도망가고 하악질을 하더니만

이젠 좋다고 장난을 칩니다.

사이좋아질 거 같애요~ㅎㅎ

 

 

아기 고양이 토토는 놀다가도 금새 잠이 듭니다~

아기때는 먹고, 놀고, 많~이 자고! ㅎㅎ

잠이 든 토토 앞에서 재롱떠는 밀키!

 

 

결국 밀키도 잠든 토토 앞에서 잠을 청하네요~

질투 할 줄 알았는데 밀키도 토토가 싫지 않은 듯합니다.

 

 

토토랑 밀키가 같이 있는게 너무 보기 좋지요~

그러나....

토토가 우리 집에 온지 3일만에 일이 벌어졌습니다...

두둥....

그래서 밀키와 토토는 지금까지 만나지 못하고 있다는....

무슨 일이냐구요?

ㅠㅠ

 

 

 

 

 

 

Posted by 밀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색 풍선 2015.10.23 1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토를 새로 입향하셨군요
    밀키가 외롭지 않겠네요 ^^

  2. 코코팜* 2015.10.23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일이 벌어진거지요?? 너무 궁금해요!!

  3. 뚱별 2015.10.27 1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토앞에서 재롱떠는 밀키~~사이좋게 잘지내네요

  4. 나라냥 2015.10.28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둥.. ㅡ.ㅡ 무슨 일이 있었을까요...

  5. 오랑이 2015.11.22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엽네요^^

  6. 별소녀 2015.11.22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넘 귀엽네요

  7. 초록별지기 2015.11.22 2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밀키는 냥이 앞에 생쥐꼴이네요~~~

  8. noir 2015.11.26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궁금지네요..

밀키가 외로워하는거 같애서 동생 토토를 가족으로 맞았답니다.
생후 2개월된 아기 고양이 토토와 1살이 넘은 밀키와의 첫 만남!



사이좋게 지내렴~^^
Posted by 밀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색 풍선 2015.09.08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토 너무 너무 귀엽네요
    두 고양의 털 색이 다르네 각각 매력이 있는걸요 ^^

  2. 나라냥 2015.09.09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털색이 달라도 눈은 닮아보여요~^^
    사이좋게 잘 지낼 것 같아요~

  3. 코코팜* 2015.09.09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 모뇽? 이라는 표정 같아요 ㅋㅋ

  4. 별들의외침 2015.09.09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고양이를 많이 키우는 것 같아요~

 

밀키가 처음 우리집 왔을 때 쿠션에서 재웠어요~

쿠션이 너무나 크게 느껴질 만큼 쪼매난 밀키였지요~ㅎㅎ

추운 겨울을 대비해서 밀키에게 선물을 하나 했어요~

 

고양이들이 좋아 한다는 동굴 집!

아늑하고 폭신~

우리 냥이 밀키도 좋아하더라구요~

그런데 밀키가 더 좋아하는 잠자리가 있어요~

바로

.

.

.

.

.

 

 

제가 자는 침대!!!

침대에서 신나게 놀다가 잠이 들었네요~

근데 너무 귀엽죠~?

천진한 아가 고양이 모습!!

 

 

사랑스러워요~ㅎㅎ

 

Posted by 밀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빠숑♡ 2014.12.15 1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인형아닌가요? 너무 귀엽다 ㅠㅠ...

  2. 나라냥 2015.09.09 2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이렇게 귀요미 고양이라면 저도 키워보고 싶네요~^^

 

 

반려묘 밀키가 처음으로 우리 집에 온 날....

태어난지 한 달쯤 되었을 때 왔나~

어미 젖을 떼고 왔다지만 아직은 엄마품에 있어야 할 아기 고양이 였어요~

 

요 아이가 언제 크나..... 싶었는데...

어느 새 많이 커서 목소리도 변했답니다.....ㅡㅡ;;;

아기 고양이때 사진이 많군요....

차차 올려보겠습니다~~~^^

 

 

캣 타워에서 잘 놀더라구요~ㅎㅎ

우리 밀키 너무 귀엽죠~^^

 

 

Posted by 밀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라냥 2015.09.09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기때 눈이 너무나 크고 귀엽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