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19/12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메르스'에 해당되는 글 1

  1. 2015.06.03 국가적 재난! 메르스의 확산 공포! (1)

 

[앵커]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사태가 날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습니다.

감염 환자가 30명으로 늘었고, 3차 감염자도 추가로 나왔습니다.

현재 증상을 보여 확진 검사를 받고 있는 환자도 백 명 정도 돼 메르스 환자가 더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윤현숙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환자 5명이 추가로 발생했습니다.

이에 따라 사망자 2명을 포함해 지금까지 확진 환자는 30명으로 늘었습니다.

추가 감염자 5명 가운데 4명은 2차 감염자로 지난달 15일부터 17일 사이 첫 메르스 환자와 같은 병동에서 입원했던 환자나 간병하던 가족들입니다.

나머지 한 명은 16번째 환자인 40대 남성과 같은 병실을 사용하다 감염된 3차 감염자로 지금까지 확인된 3차 감염자도 3명으로 늘었습니다.

이와 별도로 발열 등 메르스 관련 증상을 보이는 감염 의심자 99명에 대한 검사가 현재 진행 중이어서 확진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보건당국은 확진된 30명의 환자들이 지금까지 거쳐 간 병원은 14곳이라고 밝혔습니다.

[권준욱,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 기획총괄반장]
"의원이 3곳이 있고, 병원이 11군데가 있습니다. 응급실이 있을 수도 있고, 외래를 갔을 수도 있고, 입원했을 수도 있고 이런 것들을 개개별로 다 분석을 해서…."

보건당국은 그러나 지금까지는 메르스 감염 경로가 모두 병원이라는 공간에 국한돼 있어 지역 사회 전파 가능성은 여전히 낮다고 강조 했습니다.

YTN 윤현숙입니다.

 

<출처 : 네이버>


지난 5월 20일 중동 바레인에서 입국한 내국인이 메르스 환자로 확인되면서 약 1주일이 지난 지금, 메르스 국내 확산이 사실화 되어 전 국민이 전염의 공포에 떨고 있으며 해외에서도 한국을 주시하고 있습니다.

 

메르스 감염 경로가 모두 병원이라면서 실질적인 병원 이름은 알려주지 않고 있으니 답답할 노릇이지요.

 

인터넷을 통해 많은 유언비어가 떠돌고 있으며 치사율이 40%에 달할 만큼 위험한 병인 가운데 많은 학교, 어린이집이 휴교령을 내렸습니다. 언제까지 이런 공포속에 살아야 하는 것일까요?

 

Posted by 밀키~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색 풍선 2015.06.09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르스 때문에 너무 어수선한 사회분위기가 빨리 진정되었으면 좋겠네요~
    사망자도 더 이상 나오지 않구요